2017년 4월 24일(월요일)
홈 >> 뉴스데스크 > 지역

강진 ‘전라병영성 축제’ 오늘 팡파르
축성 600주년 기념, 23일까지 사흘간 병영면 일원서
병마절도사 입성식 재현 등 다채…호국정신 고취 기대

  • 입력날짜 : 2017. 04.20. 18:26
제20회 전라병영성축제가 21일부터 23일까지 사흘간 ‘전라병영성을 대한민국의 호국정신 성지로’를 주제로 강진군 병영면 일원에서 열린다.

20일 강진군에 따르면 강진 전라병영성 축성 600주년을 기념하는 이번 행사는 국민들에게 호국정신을 기리고 관광객들과 군민들에게는 문화유산 향유 기회를 제공함과 동시에 지역발전의 원동력이 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마련했다.

의식행사로는 21일 오후 1시 병영면 설성공원에서 전라병영성 1.3㎞에 이르는 거리에서 전라병영성 600주년을 기념하는 전라병마절도사 입성식을 재현한다.

경찰청 취타대와 전통의장대, 전라병마절도사, 병사행렬, 관광객 및 군민들이 참여해 퍼레이드를 벌인다. 이어 기념식이 전라병영성내 특설무대에 열린다.

특히 입성식 완료후 봉화를 올려 전라병영기 게양식을 가짐으로써 조선군의 당시 기개를 알리고 개막식 참석자들은 국가안보와 자주국방을 의미하는 600개의 풍선을 날림으로써 호국정신을 가다듬는 의미 있는 시간을 갖는다.

기획행사로는 21일 오후 3시부터 군민들과 관광객들이 참여한 가운데 대동 줄다리기가 진행된다.

학술심포지엄은 22일 오후 2시부터 병영면사무소에서 전라병영성의 역사적 가치 재조명과 전라병영성 향후 복원 방향을 내용으로 진행된다.

체험·참여프로그램으로는 600주년 줄다리기가 볼거리다.

21일 오후 4시부터 읍면별 각 1개팀이 참여해 3전 다승제, 토너먼트 방식으로 순위를 결정해 우승팀을 가린다.

일반인이 참여하는 전라병영성 양궁 서바이벌대회는 23일 오전 진행되고 마천목 장군기 전국궁도대회는 같은 날 오후 1시부터 관덕정에서 전국 궁도인을 대상으로 열린다.

상시 전시로는 조선시대 무기인 화포와 총통, 병장기가 있고 현대전 무기로는 개인 화기와 전차, 155㎜ 견인포 등을 볼 수 있다.

전라병영성 성곽순례는 행사기간동안 강진병영문화해설사와 전라병영성 성곽을 순례하며 보고 느끼는 오감만족 문화탐방체험이다.

이와함께 하멜 나막신 한골목걷기, 네덜란드·한국연인 체험, 전통악기 제작, 하멜풍차 체험이 있다. 강진청자 판매 및 경매행사도 갖는다.

저잣거리에서는 강진군수가 보증하는 초록믿음 직거래지원센터의 찾아가는 이동장터, 주막 장터, 주먹밥 만들기, 강진 특산물 판매가 이어진다.

강진원 강진군수는 “2017 남도답사 1번지 강진 방문의 해를 맞아 강진으로 오면 추억을 만들고 감성을 채울 수 있는 시간이 될 것”이라면서 “친절과 신뢰, 청결로 다져진 강진사람들의 정과 멋을 느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강진=정영록 기자


강진=정영록 기자         강진=정영록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본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