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년 12월 17일(일요일)
홈 >> 특집 > 교육

스포츠로 청소년 우의·화합 정신 다진다
‘2017 전남 학생 스포츠문화축제’ 성료
“창의·인성교육 새로운 장 마련 계기”

  • 입력날짜 : 2017. 10.09. 18:38
전남도교육청은 지난달 28일부터 3일간 진도실내체육관 등 진도 일원에서 ‘2017 전남 학생 스포츠문화축제’를 개최했다.
전남지역 학생들의 건강한 스포츠 활동인 ‘2017 전남 학생 스포츠문화축제’가 성황리에 진행돼 주목을 끌었다.

9일 전남도교육청에 따르면 지난달 28일부터 3일간 진도실내체육관 등 진도 일원에서 ‘2017 전남 학생 스포츠문화축제’가 개최됐다.

이번 행사는 문화와 스포츠가 어우러지며 순위 경쟁이나 경기의 승패보다는 스포츠를 통해 우의를 다지고 하나되는 학생 참여형 축제다.

이에 따라 도교육청은 학생들이 축제를 통해 다양한 문화를 경험하고 건강한 스포츠 활동으로 바른 인성과 창의성, 리더십을 키울 수 있도록 했다.

개회식은 지난달 28일 오후 진도실내체육관에서 장만채 교육감을 비롯해 전남도의원, 진도군 관계자 등 내외빈과 학생 및 교직원, 도민 2천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개회식에 앞서 밴드, 댄스스포츠, 태권도시범, 무용 공연이 진행돼 학생과 교직원, 주민 등 참가자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특히 지역 특성을 살린 진돗개 공연과 강강술래, 진도 북놀이 공연이 펼쳐져 행사를 더 뜻깊게 만들었다.

이번 축제에서는 제11회 교육감배 학교스포츠클럽 대회와 누구나 무료로 참여할 수 있는 다채로운 문화·레포츠 체험 행사, 각종 공연 등이 펼쳐졌다.

교육감배 학교스포츠클럽 대회는 종목별 교육지원청 대회 1위팀이 참가해 시군 대항전으로 치러지며, 우승팀은 전국 학교스포츠클럽대회 출전권을 얻는다.

대회 운영에 있어서는 순위나 경기의 승패보다는 학생들간의 우의를 다지고 협력적 활동을 할 수 있도록 유도하고 있다.

또, 누구나 참여할 수 있는 문화 레포츠 체험부스가 운영되고 다양한 행사도 마련됐다. 이날 진도예술영재교육원에서 ‘우리 역사문화 속 이야기’라는 주제로 조상열 대동문화재단 대표이사의 인문학강의가 진행되기도 했다.

행사 기간인 3일 동안 진도실내체육관 주변에서는 ▲드론시연 ▲바리스타 체험 ▲과일컵 만들기 ▲즉석사진 ▲영양체험 ▲승마 기승기 체험 ▲체대입시 체험 ▲해경 체험 ▲클래식 악기 체험 ▲바둑, 골프 체험 ▲응급 및 심폐소생술 체험 등 40여개의 다채로운 체험부스가 운영됐다.

도교육청 왕명석 체육건강과장은 “승리보다는 참여를 중시하는 이번 스포츠문화축제를 통해 전남 학생들의 창의·인성교육의 새로운 장이 마련됐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박은성 기자 pes@kjdaily.com


박은성 기자 pes@kjdaily.com         박은성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본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