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년 11월 22일(수요일)
홈 >> 뉴스데스크 > 사회

낙엽 쓸던 노인 쓰레기수거차에 깔려 숨져

  • 입력날짜 : 2017. 11.14. 20:08
낙엽을 쓸던 80대 노인이 쓰레기수거차에 깔려 숨진 안타까운 사고가 발생했다.

14일 전남소방본부, 화순경찰서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10분께 화순군 춘양면의 한 농로에서 화순군청 소속 운전직 공무원 김모(53)씨가 몰던 쓰레기수거차 바퀴에 A(83)씨가 깔렸다.

이 사고로 머리를 심하게 다친 A씨는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숨졌다.

숨진 A씨는 빗자루로 낙엽을 쓸던 중 쓰레기수거차가 다가오자 농로 가장자리에 비켜섰으나 갑자기 넘어지면서 사고를 당한 것으로 조사됐다.

경찰은 쓰레기수거차 운전자 김씨를 도로교통법상 안전운전의무 위반 혐의로 입건해 사고 경위를 파악하고 있다.

/화순=이병철 기자


화순=이병철 기자         화순=이병철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본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