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11월 21일(수요일)
홈 >> 기획 > 박계영교수의 몸에 좋은 제철음식

톳으로 만든 별미요리 3가지

  • 입력날짜 : 2017. 12.28. 18:43
# 톳밥

▶식재료

톳 100g, 쌀 2컵, 다시마 육수(물 3컵, 다시마(3×4㎝-1장, 무 30g, 대파 1줄기)
양념장 : 간장 2큰술, 쪽파 1줄기(달래), 고춧가루 1/3큰술, 매실액 1/2큰술, 들기름 1/2큰술, 통깨 1작은술

▶만드는 법
1. 생톳은 비릿한 냄새를 제거하기 위해서 찬물에 3-4번 정도 씻어 물기를 제거한 후 일정한 길이로 자른다.
2. 쌀을 씻은 후 미지근한 물에 10분정도 불려 놓는다.
3. 다시마 육수를 준비한다.
4. ‘②’의 불린 쌀과 ‘①’의 생톳에 다시마 육수 ‘③’를 쌀 부피의 1.2배 정도로 넣은 후 센 불에서 약한 불로 줄여 가면서 밥이 눌어붙지 않게 밥을 고슬고슬 하게 한다.
5. 볼에 양념장의 간장, 고춧가루, 송송 자른 쪽파, 매실액, 통깨, 들기름을 넣고 잘 혼합한 후 양념장을 마무리 한다.
6. ‘④’의 톳밥을 고르게 혼합해 그릇에 담아 ‘⑤’의 양념장과 함께 완성 한다.


# 톳된장국

▶식재료

톳 50g, 된장 1.1/2큰술, 양파 30g, 멸치 육수(물 2컵, 멸치 50g, 다시마 1장, 대파 1뿌리 무 30g), 실파 1뿌리, 산초가루(후추)

▶만드는 법
1. 멸치육수 물을 만들어 걸러둔다.
2. 생톳은 비릿한 냄새를 제거하기 위해서 찬물에 3-4번 정도 씻은 후 끓인 물에 한번 데친 후 일정한 길이로 자른 다.
3. 양파는 채를 썰고, 실파는 잘게 송송 썰어둔다.
4. 냄비에 멸치육수 물을 넣고 된장을 풀고, ‘②’의 데친 톳과 양파를 넣어 끓인다.
5. 국그릇에 ‘④’를 담은 후 산초가루를 뿌려 완성 한다.


# 톳무침

▶식재료

톳 100g, 고구마150g, 쪽파 1줄기
양념장 : 고추장 2큰술, 된장 1/2큰술, 고춧가루 1큰술, 매실즙 1큰술, 식초 2큰술, 다진 마늘 1큰술, 쪽파 1큰술, 통깨 1큰술, 참기름 1큰술, 천일염 약간

▶만드는 법>
1. 생톳은 비릿한 냄새를 제거하기 위해서 찬물에 3-4번 정도 씻은 다음 끓인 물에 한번 데 친 후 일정한 길이로 자른 다음 준비해둔다.
2. 고구마는 껍질을 제거한 후 일정한 길이로 자른 다음 설탕물에 담가둔다.
3. 볼에 무침양념장의 고추장, 된장, 고춧가루, 매실즙, 식초, 다진 마늘, 송송 자른 쪽파, 통깨, 참기름, 천일염 약간을 넣고 잘 혼합해 양념장을 마무리 한다.
4. 믹싱 볼에 ‘①’의 데친 톳과 ‘②’의 고구마를 넣어 혼합 후 ‘③’의 무침 양념장을 넣어 잘 버무려서 접시에 담아 통깨를 뿌려 완성한다.




▶ 디지털 뉴스 콘텐츠 이용규칙보기



많이본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