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9월 25일(화요일)
홈 >> 기획 > 박계영교수의 몸에 좋은 제철음식

바지락으로 만든 별미요리 3가지

  • 입력날짜 : 2018. 04.26. 18:55
# 바지락 칼국수

▶식재료

바지락 100g, 칼국수면 240g, 애호박 50g, 당근 30g, 대파(파란부분) 20g, 다진마늘 1큰술 천일염 약간, 참기름 약간

※멸치육수 : 멸치(국물용) 50g, 미더덕 50g, 무 50g, 대파 1/3줄기, 마늘 2쪽

▶만드는 법

1. 바지락은 소금물에 담가 2시간 정도 어두운 곳에서 해감을 한 후 바락바락 비벼 씻은

다음 찬물(4컵)을 부어 끓인 다음 체로 냄비에 거른다.

2. 애호박과 당근은 일정한 크기로 채를 썰고, 대파는 어슷하게 썰어 준비해 둔다.

3. 냄비에 ‘①’의 거른 바지락 물에 멸치, 미더덕, 무, 대파, 마늘을 넣어 끓인 후 면보로

거른 다음 준비해 둔다.

4. ‘③’의 육수를 냄비에서 끓여 칼국수와 ‘②’의 애호박, 당근을 넣어 끓여 익혀준다.

5. ‘④’의 끓인 칼국수에 ‘①’의 익힌 바지락, 다진 마늘, 대파를 넣고 한 번 더 끓여, 천일염과 참기름으로 마무리한 다음 칼국수 그릇에 담아 완성한다.


# 바지락 국수 초무침

▶식재료

바지락 100g, 꽃(식용) 10g, 국수 100g, 미나리 50g, 양파 ¼개, 당근 30g, 오이 30g 상추 5장, 청ㆍ홍고추 ½개씩

※ 양념장 : 고추장 2큰술, 된장 ½큰술, 고춧가루 2큰술, 매실즙 1큰술, 식초 2큰술, 다진마늘 1큰술, 다진파 1큰술, 통깨 1큰술, 참기름 1큰술, 천일염 약간

▶만드는 법

1. 바지락은 소금물에 담가 2시간 정도 어두운 곳에서 해감을 한 후 바락바락 비벼 씻은

다음 찬물(4컵)을 부어 끓인 다음 체로 냄비에 거른다.

2. ‘①’의 삶은 바지락은 껍질과 살을 분리한 후 물기를 제거 해 준비해 둔다.

3. 미나리는 깨끗하게 씻은 후 3㎝ 정도로 자르고, 양파는 길이 채, 당근과 오이는 껍질을 제거 한 후 어슷하게 썰어 천일염으로 밑간을 해 준비해 둔다.

4. 믹싱 볼에 ‘②’와 ‘③’을 담고 고추장, 다진 마늘, 다진 파, 고춧가루, 통깨, 된장, 매실즙, 천일염, 식초, 참기름을 넣고 잘 버무려서 마무리 한다.

5. 국수는 끓는 물에 쫄깃하게 삶아 찬물에 여러 번 헹궈 전분기를 깨끗하게 제거한 후 건져 일정한 크기로 국수사리를 잡아 물기를 제거해 준비해 둔다.

6. 접시에 ‘⑤’의 국수사리와 ‘④’의 바지락무침을 모양 있게 담은 다음 꽃(식용)과 통깨를 뿌려 완성한다.


# 바지락 꽃전

▶식재료

바지락 살 100g, 꽃(식용) 10g, 부침가루 ¼컵, 밀가루(중력분) 1컵, 부추 60g, 달걀 1개, 다진 마늘 ½큰술, 청ㆍ홍고추 1개씩, 검은깨 1큰술, 올리브오일 약간, 물 약간

※ 초간장 : 물 2큰술, 양조간장 1큰술, 허브식초 1큰술, 설탕 ½큰술



▶만드는 법

1. 바지락 살은 소금물(물 5컵 + 소금 2큰술)에 가볍게 흔들어 씻어 이물질을 제거 한 후 준비해 둔다.

2. 꽃(식용)은 찬물에 담근 후 키친타올을 이용하여 물기를 제거한 후 준비해 둔다.

3. 부추는 흐르는 물에 씻은 후 1㎝ 크기로 송송 썰고, 청ㆍ홍고추는 반으로 자른 다음

씨를 제거 한 후 0.5㎝ 크기로 잘라 준비해 둔다.

4. 스텐볼에 ‘①’과 ‘③’에 부침가루, 밀가루, 다진 마늘, 계란을 넣은 후 잘 혼합해 준다.

5. 달구어진 팬에 올리브 오일을 두르고 ‘④’을 한 스푼씩 떠서 앞뒤로 노릇노릇하게

지진 후 ‘②’의 꽃(식용)을 올려 마무리한다.

6. 접시에 모양 있게 담아 초고추장과 함께 곁들어 완성 한다.




▶ 디지털 뉴스 콘텐츠 이용규칙보기



많이본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