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8월 15일(수요일)
홈 >> 광주전남 > 지역

여수 패류 채취금지 50일만에 전면 해제
홍합 1천900여t 출하 전망

  • 입력날짜 : 2018. 05.16. 19:50
여수 일부지역에 내려졌던 마비성 패류 채취금지 조치가 50일 만에 전면 해제됐다.

여수시에 따르면 국립수산과학원의 지난 14일 기준 시료조사 결과 해역에서 패류독소가 검출(기준치 0.8㎎/㎏)되지 않아 16일자로 채취금지 조치가 해제됐다. 이번 채취금지 조치 해제에 따라 돌산 동바다(남면) 해역 등에서 홍합 1천900여t이 본격 출하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여수지역의 패류 채취금지 해제는 50일 만이다. 채취금지 조치는 여수 돌산 동바다 해역 등에서 기준치를 상회하는 독소가 검출됨에 따라 3월 28일 발령됐다.

시 관계자는 “내년부터는 홍합과 굴, 바지락 등 상품가치가 있는 패류는 3월 이전에 출하하도록 유도해 피해를 최소화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여수=김진선 기자


여수=김진선 기자         여수=김진선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디지털 뉴스 콘텐츠 이용규칙보기



많이본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