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7월 21일(토요일)
홈 >> 특집 > 교육

동신대 30명, 유럽 돌며 해외 학술연수
14일간 러시아·핀란드·리투아니아 등 탐방

  • 입력날짜 : 2018. 07.02. 19:53
동신대 학생들이 유럽 해외 학술연수에 출발하기 전에 앞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동신대 학생들의 글로벌 역량을 키우기 위한 유럽 해외 학술연수가 14일간의 일정으로 진행된다.

2일 동신대에 따르면 유럽 5개 나라의 역사와 문화, 풍습을 경험하며 자기 계발 기회를 갖는 2018학년도 하계 해외 학술연수를 진행한다.

재학생 30명과 교직원 6명이 지난달 30일 출발해 오는 13일까지 14일 동안 러시아와 핀란드, 에스토니아, 라트비아, 리투아니아를 돌며 각 나라의 역사·문화 유적지를 탐방한다. 또 현지 사람들과 적극적으로 교류하며 문화와 풍습, 언어 체험의 기회를 갖고 세계적인 인재로 거듭나기 위한 역량을 키운다.

동신대는 학생들이 리더십을 기를 수 있도록 해외 연수 일정을 직접 짜도록 했다. 학생들은 지난 3개월 동안 조별 모임과 간담회를 통해 자신들이 방문할 나라와 도시의 역사, 문화, 생활양식을 조사·발표하며 기존에 잘 알려진 유적지 외에 새로운 탐방 장소를 발굴했다. 새롭게 발굴한 곳에 대한 설명도 현지에서 자신이 직접 하도록 했다.

연수를 마친 뒤에는 14일 동안 배우고 느낀 점 등을 책으로 묶을 예정이다.

해외 학술연수 단장을 맡은 김수근 학생취업지원처장(운동처방학과 교수)은 “스스로 준비하고 계획한 창의적인 연수가 될 것”이라며 “학생들이 폭 넓은 지식을 쌓고 현지 사람들과 직접 교류하며 적극적인 자세와 성취감을 높일 수 있길 기대한다”고 말했다./박은성 기자 pes@kjdaily.com


박은성 기자 pes@kjdaily.com         박은성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본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