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7월 21일(토요일)
홈 >> 뉴스데스크 > 스포츠

한 여름 챔스필드서 즐기는 신나는 어린이 물놀이 축제
KIA, 17일부터 홈 11경기 ‘금호타이어 핫 서머 페스티벌’
선수단 특별 유니폼 착용

  • 입력날짜 : 2018. 07.10. 20:02
지난해 광주-기아 챔피언스필드에서 진행된 핫 서머 페스티벌. /KIA 타이거즈 제공
국내 최초로 야구장 물놀이 축제를 열었던 프로야구 KIA 타이거즈가 휴가철을 맞아 또 한번 어린이 물놀이장을 연다.

KIA는 오는 17-19일 삼성전을 시작으로 다음달 4-5일 두산전까지 광주-기아 챔피언스 필드에서 열리는 11경기 동안 ‘2018금호타이어 핫 서머 페스티벌(Hot summer festival)’을 개최한다.(7월17-19일 삼성전, 20-22일 kt전, 7월31일-8월2일 롯데전, 4-5일 두산전)

이 기간 동안 KIA 선수들은 서머 페스티벌 특별 유니폼을 입고 경기에 나설 예정이다.

2014년부터 금호타이어의 후원으로 개최되는 ‘핫 서머 페스티벌’은 야구를 보며 물놀이를 할 수 있는 게 핵심이다.

KIA와 금호타이어는 광주-기아 챔피언스 필드 좌측 외야 샌드파크에 미니 수영장과 물 미끄럼틀을 설치한다. 미니 수영장은 가로 12m 세로 6m 규모이며, 물 미끄럼틀은 높이 4m, 길이 8m 크기다.

물놀이장은 경기 시작 1시간 전부터 오후 8시30분(주말 경기 8시)까지 운영되며, 어린이(유치원생-초등학생) 팬만 이용할 수 있다. 혼잡이 예상돼 ‘30명-25분-1회’ 방식으로 순환 이용할 수 있다.

이와 함께 다음달 4-5일 두산전에선 중앙출입구 앞에서 기아자동차 스팅어가 전시되며, 금호타이어 전속 레이싱 모델과 함께 하는 포토타임 이벤트도 마련된다.

또한 핫 서머 페스티벌 기간 동안 챔피언석과 테이블석을 제외한 모든 일반 좌석에 대해 중고생 및 대학생에게 할인 혜택이 주어진다. 입장료 할인은 현장 판매 시에만 적용되며, 매표 창구에서 학생증을 제시하면 중고생은 2천원, 대학생은 3천원 할인받을 수 있다.

/박희중 기자 ehsql01@kjdaily.com


박희중 기자 ehsql01@kjdaily.com         박희중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많이본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