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9월 26일(수요일)
홈 >> 뉴스데스크 > 문화

광주 외국인들이 제작·진행 라디오 ‘채널 우리누리’ 개국
내년 2월까지 정규 방송

  • 입력날짜 : 2018. 09.12. 19:32
최근 광주시민방송 1층 라디오 카페에서 진행된 ‘채널 우리누리’ 개국 행사 모습.
우리 지역에 거주하는 외국인들이 직접 제작하고 진행하는 문화다양성 라디오 프로그램이 화제다.

문화다양성 라디오 ‘채널 우리누리’의 개국행사가 최근 광주 북구 신안동 위치한 광주시민방송 1층 라디오 카페에서 진행됐다. 이날 개국행사는 오픈 생방송과 간단한 프로그램 소개 등으로 성황리에 마무리됐고, 정규방송은 오는 3일 오후 11시 DJ 팜티만의 ‘모든 날 모든 순간’으로 시작된다.

문화다양성 라디오인 ‘채널 우리누리’는 광주문화재단과 광주시민방송이 공동으로 기획·제작한 라디오 프로그램으로, 미디어를 통한 문화다양성 가치 확산을 목표로 한다. 라디오라는 미디어를 통해 우리 지역에 사는 외국인들의 이야기를 지역사회에 전하고, 선주민과 외국인들의 문화적 공감대를 형성하기 위해 기획됐다.

‘채널 우리누리’는 광주시민방송(88.9Mhz)의 가을프로그램에 편성돼 내년 2월까지 진행된다. 본방송은 월-금요일 오후 11시부터 한 시간 동안 방송되며, 재방송은 오전 8시·오후 6시에 들을 수 있다.

본 방송은 광주시민방송의 주파수인 88.9Mhz를 통해 광주 북구 전지역, 백운동, 광천동 일원에서 청취가 가능하며, 구글플레이스토어와 앱스토어에서 ‘광주FM’ 어플을 다운로드 받아 언제든지 들을 수 있다. 팟빵 홈페이지에서도 생방송과 다시듣기가 가능하다.(문의 062-670-7466)/정겨울 기자 jwinter@kjdaily.com


정겨울 기자 jwinter@kjdaily.com         정겨울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디지털 뉴스 콘텐츠 이용규칙보기



많이본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