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6월 26일(수요일)
홈 >> 뉴스데스크 > 탑뉴스

“김정은 위원장, 이희호 여사에 각별한 감정”
김여정, 조의문·조화 전달

  • 입력날짜 : 2019. 06.12. 19:34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여동생인 김여정 노동당 제1부부장은 12일 “김 위원장께서 이희호 여사에 대해서는 각별한 감정을 갖고 ‘김 부부장이 남측의 책임있는 인사에게 직접 조의를 전달하는 것이 좋겠다’고 말했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3면

김 제1부부장은 이날 오후 5시 판문점 통일각에서 정의용 청와대 국가안보실장 등에게 김 위원장의 조의문과 조화를 전달하며 이같이 밝혔다고 윤도한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이 밝혔다.

김 제1부부장은 또한 “부디 유족들이 슬픔을 이겨내고 김대중 대통령과 이 여사의 뜻을 받드시길 바란다”고 말했다고 윤 수석이 전했다. /연합뉴스


연합뉴스


▶ 디지털 뉴스 콘텐츠 이용규칙보기





많이본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