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10월 19일(토요일)
홈 >> 특집 > 의료/웰빙

전남대병원, 우즈베키스탄서 의료설명회

  • 입력날짜 : 2019. 07.09. 18:57
전남대학교병원(병원장 이삼용)이 최근 의료한류의 새 개척지인 우즈베키스탄서 의료관광 설명회를 개최했다.

광주시와 광주의료관광지원센터 주최로 지난 3일부터 4일간 타슈켄트에서 열린 이번 설명회는 한국과 우즈베키스탄과의 보건의료 협약협정 체결에 따라 의료기관 해외진출 및 인적 교류 등 활발한 의료협력을 위해 마련됐다.

전남대병원은 이번 의료관광 설명회를 위해 본원과 전남대치과병원이 참여했으며, 남종희 진료처장·박홍주 치과병원장 등 총 6명의 방문단을 파견했다.

공식행사 첫 날인 4일 방문단은 지난해 10월 업무협약을 체결했던 우즈베키스탄의 대표적 의료기관인 타슈켄트 의과대학병원과 국립혈관신경외과센터를 방문해 상호협력 방안을 논의해 향후 타슈켄트 의학원 소속 의료인의 선진의료기술 교육을 위해 협력하기로 했다.

또한 방문단은 타슈켄트에 위치한 고려인문화센터를 방문해 고려인 출신 의료인력 양성과 고려인의 의료향상을 위해 전남대병원에서 기여할 수 있는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오승지 기자


오승지 기자         오승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디지털 뉴스 콘텐츠 이용규칙보기





많이본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