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9월 22일(일요일)
홈 >> 광주전남 > 지역

신안군-경기 하남시, 상호 교류 ‘맞손’
행정·관광·문화예술 등 공동 발전 자매결연 협약

  • 입력날짜 : 2019. 09.10. 17:57
신안군과 경기도 하남시가 행정, 관광 등 분야별 상호 교류를 확대하고 협력하기 위해 손을 맞잡았다.

신안군은 최근 하남시청 대회의실에서 상호 교류와 협력으로 공동 발전을 도모하기 위한 신안군-하남시 자매결연 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은 박우량 신안군수와 김상호 하남시장, 시·군의회 의원 및 민간단체장 등 8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행정·관광·문화예술·교육·체육 등 각 분야별 교류와 우수시책 및 주민소득사업의 지원과 정보 등을 교환하며 민간단체 교류 활동도 적극 지원하기로 했다.

아울러 환경보존 교류 및 협력을 위한 양해 각서(MOU)를 체결했다. 신안군은 국제적 철새 중간기착지인 흑산도에 철새 표본 전시 및 교육을 위한 철새박물관을 개관해 생물자원보전과 체류형 관광객 유치에 기여하고 있다.

이번 하남시와 환경협력 MOU 체결을 통해 조류표본 전시 및 서식지 보전·탐조 등 생태관광 활동을 교류하며 환경보전을 위한 방안을 마련할 계획이다.

신안군과 자매결연을 체결한 하남시는 박우량 신안군수가 1999년 3월부터 2002년 6월말까지 부시장과 시장권한대행을 역임했던 지역이며 그 당시 생태 도시로 거듭나기 위해 조성해 놓은 ‘나무고아원’은 하남시민의 힐링 공간으로 자리매김 해 행복한 쉼터가 되고 있다.

또한 1004섬 신안군에서도 군정 방침으로 ‘늘 푸른 생태환경의 아름다운 신안’을 만들기 위해 사계절 꽃피는 섬 조성과 마을 숲 가꾸기 등 하남시와 연계된 사업이 추진 중이다.

신안군 관계자는 “하남시와 신안군이 지리적인 특성은 다르지만 앞으로 자매 도시로서 희망의 손을 잡고 행정·관광·문화예술·교육·체육 등 다양한 사업을 공유하고 소통하면서 서로에게 버팀목이 되는 자매의 정을 꽃 피우고 우호상생의 열매가 맺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신안=양훈 기자


신안=양훈 기자         신안=양훈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디지털 뉴스 콘텐츠 이용규칙보기





많이본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