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1월 18일(토요일)
홈 >> 광주전남 > 지역

신안군, 요트 관광 산업 활성화 속도
‘1004섬 요트관광주식회사’ 출범…1일 5회 상품 운영

  • 입력날짜 : 2019. 09.24. 18:11
국민소득 3만불 시대를 맞아 신안군이 요트 관광 산업 활성화에 나섰다.

신안군은 24일 “최근 압해읍 (구)관공선관리사무소에서 ‘1004섬 요트관광주식회사’ 현판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현판식에는 박우량 군수, ㈜푸른중공업 김봉철 대표, 군의원, 관광협의회 회원 등 30여명이 참석했다.

1004섬 요트관광주식회사는 급변하는 해양관광 수요에 대응하고 양질의 일자리 창출을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신안군과 ㈜푸른중공업에서 2억원을 출자했다.

지난해 요트주식회사 설립 업무협약을 시작으로 설립타당성 검토, 관련 조례 제정 등 행정절차를 마무리하고 지난 8월에 최종 설립 등기를 마쳤다.

신안군에서는 ㈜푸른중공업과 50억원을 공동 투자해 세일 요트 65피트급 2척, 40피트급 1척을 신조할 계획이다. 기존에 운영하고 있는 55피트급 세일요트 3천4호와 함께 본격적으로 사업을 추진한다.

박우량 신안군수는 “천사대교 개통, 목포 해양케이블카 등 관광 여건이 획기적으로 개선되고 있다”며 “전국적으로 가장 많은 섬과 넓은 바다를 갖고 있는 지역의 장점을 살려 요트 관광산업을 신안군의 미래 전략산업으로 키워가겠다”고 말했다./신안=양훈 기자


신안=양훈 기자         신안=양훈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디지털 뉴스 콘텐츠 이용규칙보기





많이본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