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1월 20일(월요일)
홈 >> 뉴스데스크 > 실시간 뉴스

박주선, 양림동 청년창작소 건립 특별교부세 5억원 확보

  • 입력날짜 : 2019. 12.14. 08:50
광주 남구 양림동에 청년 문화예술공간 조성을 위한 사업 예산이 확보됐다.

13일 박주선 의원(광주 동남을)는 남구 양림동에 청년 문화예술 공간인 ‘버들숲 청년창작소’ 건립을 위한 행정안전부 특별교부세 5억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이로 인해 양림동은 청년작가들의 문화예술활동을 유치·지원과 함께 아시아문화전당 주변의 문화예술거점시설을 확장할 수 있게 됐다.

이번 양림동 버들숲 청년창작소 건립을 위한 특별교부세 5억 원은 박 의원의 각별한 관심을 통해 추가적으로 확보됐다. 이로 인해 양림동 일대에 골목상권 활성화와 함께 관광 콘텐츠 및 상품 개발을 통한 지역관광생태계 조성에 도움이 될 예정이다.

박주선 의원은 “남구 양림동은 2017 도시재생 뉴딜사업 대상지역 및 올해의 관광도시로 선정돼 200억여원이 넘는 사업비가 투입되고 있지만, 이를 뒷받침할 관광콘텐츠 개발과 수용을 위한 환경과 시설이 더 필요하다”면서, “앞으로도 특별교부세를 확보해 아시아문화중심도시 권역으로서 동구·남구가 문화관광, 도시재생 1번지로 번영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박 의원은 올해 총 특별교부세(일반, 재난안전) 53억여원을 확보했다.


김진수 기자         김진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디지털 뉴스 콘텐츠 이용규칙보기





많이본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