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2월 18일(화요일)
홈 >> 광주전남 > 지역

순천, 2020 동아시아문화도시 BI 선봬
순천의 ‘ㅅ’과 사람 ‘人’ 이미지 형상화

  • 입력날짜 : 2019. 12.23. 18:34
순천시가 ‘2020동아시아문화도시 순천’의 효과적인 홍보마케팅과 이미지 통합을 위한 BI(Brand Identity)를 개발해 선보였다.

이번에 개발한 BI는 순천의 ‘ㅅ’과 사람 인(人) ‘ㅅ’을 구성하는 이미지를 형상화하고 있으며 3잎은 순천의 본질적 가치인 하늘, 땅, 바다를 상징하는 동시에 한중일 3국을 표현해 동아시아문화도시의 가치를 담았다.

이와 함께 한·중·일 3개국 시민들이 문화예술의 다양한 사업을 펼치면서 교류와 상생의 꽃을 피우고 문화를 통해 새로운 꿈을 펼쳐 나가자는 메시지를 담고 있다.

이번에 선보인 BI는 2020년 한 해 동안 포스터, 리플릿 등 각종 홍보물과 현판, 현수막 등의 옥외 광고물 등에 활용된다.

또한 각종 기념품과 문화상품 개발에도 활용되며 동아시아문화도시 교류 사업에 적극 활용할 계획이다.

‘2020 동아시아문화도시’는 한국의 순천, 중국의 양저우, 일본의 기타큐슈가 선정됐으며 내년 한 해 동안 공식행사(개·폐막식)를 비롯해 공연, 전시, 학술 등 다양한 교류 사업을 전개하게 된다.

순천시에서 개최되는 2020동아시아문화도시 개막식은 내년 5월 1일 순천만국가정원에서 성대하게 펼쳐질 예정이다.

한편, 순천시는 지난해 8월 전국 공모를 통해 선정된 ‘순천만, 동아시아를 품다’를 슬로건으로 선포한 바 있다.

/순천=남정민 기자


순천=남정민 기자         순천=남정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디지털 뉴스 콘텐츠 이용규칙보기





많이본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