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1월 26일(일요일)
홈 >> 뉴스데스크 > 정치

광주시, 가족친화인증기업 32곳 선정
신규·재인증 총 81곳으로 늘어

  • 입력날짜 : 2020. 01.14. 19:46
광주시는 14일 시청 비즈니스룸에서 ‘2019년 신규 가족친화인증기업 현판 전수식’을 개최하고 신규로 선정된 22곳에 대해 현판을 수여했다.

시는 가족친화인증기업 확대를 민선7기 공약사항 과제로 선정하고, ‘아이 낳아 키우기 좋은 광주’ 조성을 실현하기 위해 인증기업에 대한 인센티브를 꾸준히 확대해왔다.

2019년 가족친화인증기업 공모에는 신규 28곳(중소기업 21곳, 공공기관 2곳)과 재인증 10곳(중소기업 6곳, 공공기관 4곳) 등 38곳이 신청해 중앙 심사를 거쳐 최종적으로 신규 22곳, 재인증 10곳 등 32곳이 대상으로 선정됐다.

이에 따라 2011년부터 2019년까지 신규 인증 및 재인증 받은 광주시 가족친화인증기업은 총 81곳으로 늘어났다.

이날 현판 전수식에는 2019년 여성가족부 가족친화인증을 신규로 획득한 주식회사 공영물류, 리바랩 등 22곳(중소기업 20, 공공기관2)의 대표와 임직원이 참여했다.

시는 신규 인증 및 재인증 기업에 대해서는 인증유지 기간 일가정양립지원본부에서 운영하고 있는 가족친화경영지원금을 비롯해 전문컨설팅, 교육 등 12개 인센티브와 가점을 부여한다./김종민 기자


김종민 기자         김종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디지털 뉴스 콘텐츠 이용규칙보기





많이본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