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2월 27일(목요일)
홈 >> 뉴스데스크 > 지방자치

“올해 광산구정 지향점은 안전·경제·행복”
김삼호 구청장 ‘내 삶이 행복한 광산’ 청사진 제시
100개 지표 시민행복도 조사 기반 예산 투입 방침

  • 입력날짜 : 2020. 01.15. 19:33
“올 한해 광산구정의 지향점은 안전·경제·행복입니다. 민선 7기 1년 6개월 동안 다진 기반과 성과를 바탕으로 안전·경제·행복의 완성도를 더욱 높이는 2020년을 만들겠습니다.”

김삼호 광주시 광산구청장이 최근 구청에서 ‘2020 신년 기자회견’을 열어 올해 구정 운영 방향을 공유하고 지역사회 의견을 들었다.

이 자리에서 김 구청장은 “시민과 함께 내 삶이 행복한 광산을 만들겠다”며 “올해 시민의 안전·경제·행복을 위해 구정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먼저 김 구청장은 지난해 ‘안전광산 프로젝트’가 행안부 ‘2019 안전문화대상’ 대통령상을 받았음을 알린 다음, 올해는 안전광산 프로젝트 고도화, ‘안전광산 지표’ 개발 등으로 안전한 도시의 기조를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나아가 “시민 일상의 안녕과 안전이 지속되도록 각 동의 주민, 시민사회단체와의 연대를 더욱 강화하겠다”고 덧붙였다.

경제 성장판은 지역에 있고 우리 경제의 미래는 지역에서 찾아야 한다는 김 구청장은 경제 활성화를 위해 광산구기업주치의센터 프로그램 다양화, 소상공인 아카데미 확대, 공기산업 검증 시범단지 구축·운영 등을 약속했다.

아울러 그는 “어려움을 겪는 각 경제 주체들에게 행정이 든든한 동반자로 나서는 일이 광산구의 사명이라고 믿는다”며 “2018년 광산구기업주치의센터를 출범해 많은 성과를 일궈냈고 앞으로도 이 기조를 이어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 구청장은 “시민 행복을 향한 여정을 시작한다”며 “지난해 말 개발한 100개 행복지표로 ‘시민 행복도’를 조사하고 집계된 계층·지역별 행복도 수치를 토대로 평균 이하인 계층·지역에 행복 예산·사업을 투입해 시민 행복도를 고르게 올리겠다”고 다짐했다.

마지막으로 김 구청장은 “전국 최초로 신설한 과 단위 전담부서 행복정책관을 목수 삼아 42만 시민 한 사람 한 사람이 행복한 광산을 향해 나아가겠다”고 밝혔다./광산=고훈석 기자


광산=고훈석 기자         광산=고훈석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디지털 뉴스 콘텐츠 이용규칙보기





많이본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