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2월 27일(목요일)
홈 >> 뉴스데스크 > 경제

캄보디아산 망고 한국 들어온다
현대, 농산물유통센터 준공

  • 입력날짜 : 2020. 01.16. 19:09
캄보디아산 망고가 이달 중 처음으로 한국에 들어온다.

현대코퍼레이션그룹의 현대코퍼레이션홀딩스는 캄보디아 최초로 검역시설을 갖춘 현대식 농산물유통센터를 준공했다고 16일 밝혔다.

캄보디아의 대표적인 열대과일인 망고는 당도가 높고 과육이 풍부한 고품질에도 현지에 수출에 필요한 검역시스템과 현대식 유통시스템이 없어 대부분 특별한 가공이 필요하지 않은 인근 접경국가로만 싸게 팔리고 있었다.

현대코퍼레이션홀딩스는 이번에 국제사회의 검역기준을 충족할 수 있는 최신 검역시스템을 갖춘 농산물유통센터를 만들어 한국, 일본, 중국, 유럽연합(EU) 등 전세계 국가에 망고를 비롯한 캄보디아산 열대과일을 직접 수출할 길을 열었다.

한국에는 1월 중 캄보디아산 망고가 처음 수입돼 시장에 유통될 예정이다.

농산물유통센터는 현대코퍼레이션홀딩스가 현지 파트너 회사인 마오레거시와 합작해 프놈펜 인근 캄퐁스푸주(州) 중심부 5만㎡ 부지에 건물 6천㎡ 규모로 지어졌다.

이곳은 검역을 위한 중열처리 설비를 갖춘 검역센터, 각종 농산물 분류·세척·포장 등 상품화 과정을 처리하는 유통센터, 업무 편의시설을 갖춘 사무동 등 3개 동으로 이뤄져 있다.

현대코퍼레이션홀딩스는 현재 농산물유통센터를 통해 증열처리 검역을 요구하지 않는 홍콩, 싱가포르, 베트남 등 인근 동남아시아 국가에 우선 수출하고 있다./연합뉴스


연합뉴스


▶ 디지털 뉴스 콘텐츠 이용규칙보기





많이본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