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9월 30일(수요일)
홈 >> 광주전남 > 지역

완도군, 독거 어르신 안전망 구축
1대1 결연 등 지킴이단 운영

  • 입력날짜 : 2020. 02.13. 19:41
완도군이 홀로 지내는 어르신들을 위한 안전망 구축에 나섰다.

13일 완도군에 따르면 군 노인 인구가 군 전체 인구의 31.4%를 차지하면서 홀로 사시는 고령 어르신들의 고독사 방지를 위해 대책을 마련했다.

군은 지난 달 노인 및 중장년층에 이르기까지 1인 세대를 대상으로 경제적 빈곤 및 질병, 가족 관계 단절로 인한 사회적 고립 대상자를 조사해 고독사 위험군 79명을 발굴했다. 이에 군은 위험군에 있는 이들을 보살필 고독사 지킴이단을 구성했다.

고독사 지킴이단은 마을 통이장, 부녀회장, 자원봉사자 등 78명으로 구성됐으며 고독사 위험이 있는 대상자들과 1대1 결연을 통해 안부를 살피고 서비스를 연계하는 역할을 담당하게 된다.

신우철 완도군수는 “독거노인 보살핌과 고독사 문제는 우리 사회가 함께 고민해야 할 문제”라며 “군은 지역 내 인적 안전망을 활용해 혼자 계시는 어르신들의 사고를 예방하는 등 복지사각 지대를 상시 발굴·지원하는 데 적극 나서겠다”고 말했다./완도=윤보현 기자


완도=윤보현 기자         완도=윤보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디지털 뉴스 콘텐츠 이용규칙보기





많이본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