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4월 8일(수요일)
홈 >> 뉴스데스크 > 정치

동남을 이병훈, 지역 다중이용시설 방역 나서

  • 입력날짜 : 2020. 02.27. 19:57
이병훈 더불어민주당 광주동남을 예비후보는 27일 “코로나19 여파로 모든 산업부문에서 국내 최대 위기상황이라고 판단하고 자원봉사자들과 함께 버스승강장, 공원, 시장 등 다중이용 장소와 취약지역에 대한 방역에 나섰다”고 밝혔다.

이 예비후보는 코로나19의 지역사회감염이 광범위하게 확산될 수 있다고 보고 “현재 우리 사회의 최대 과제는 어떻게 해서든 코로나19가 더 번지지 않도록 방어하는 것으로서, 모든 선거운동을 중지하고 대신 자원봉사자들과 함께 확산방지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이 예비후보는 지역구 내 19개 동별로 다중이용시설과 필수 방문시설, 일반 생활시설, 오폐수 관로 등 취약시설로 구분하고 이들에 대한 주기적인 방역활동에 나섰다. 이 예비후보는 “재난을 만났을 때 좋은 사회와 그렇지 못한 사회가 구분이 된다. 지금까지 우리 광주는 공동체 정신과 희생정신을 발휘해 국난과 재난을 이겨냈고 국가적 모범이 돼왔다”고 말했다./김다이 기자


김다이 기자         김다이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디지털 뉴스 콘텐츠 이용규칙보기





많이본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