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6월 4일(목요일)
홈 >> 특집 > 교육

전남대 ‘민주길’ 열림식 개최 총 3개 코스 11개 공간 연결

  • 입력날짜 : 2020. 05.19. 19:57
전남대는 지난 18일 오후 정병석 총장과 박승현 총동창회장을 비롯한 교수, 학생, 직원과 민주인사 및 유가족, 주요 기관단체장 등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민주길 열림식을 가졌다.
전남대학교 민주길이 열렸다.

전남대는 5·18민주화운동 40주년을 맞은 지난 18일 오후 정병석 총장과 박승현 총동창회장을 비롯한 교수, 학생, 직원과 민주인사 및 유가족, 주요 기관단체장 등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민주길 열림식을 가졌다.

이날 열림식은 5·18단체와 유가족 등 각계인사의 축하영상 방영과 민주길 소개에 이어 민주길을 걸어보는 ‘민주길 동행’ 순으로 진행됐다. 동행 참석자들은 박관현 언덕-윤상원 숲-김남주 뜰-벽화마당-5·18광장에 이르는 ‘정의의 길’을 걸으며, 열사들의 활동상과 상징물의 의미를 되새겼다.

정 총장은 기념사에서 “‘민주길’은 그날, 그곳에서, 그들이 외쳤던 시대정신을 기억으로 기념하겠다는 다짐이고, 민주주의의 길을 묵묵히 걸어가겠다는 의지의 표현”이라며 “우리가 첫 발을 내딛는 ‘민주길’이 함께 나아가는 화합의 길, 더불어 살아가는 ‘공동체의 길’, 통일시대 ‘상생·번영의 길’로 이어지기를 소망한다”고 말했다.

‘민주길’은 전남대 학내에 산재한 11곳의 민주화운동 기념공간과 상징물들을 각각 ‘정의의 길’, ‘인권의 길’, ‘평화의 길’로 연결한 5㎞의 산책로로, 생활 속 민주주의 교육의 장이자, 시민·학생들의 문화·휴게·소통의 공간으로 활용된다.

한편, 향후 방문자센터 조성 등 ‘민주길’의 관리, 운영을 뒷받침할 ‘전남대학교 민주길 후원회’(회장 김상윤)가 출범했다. 소영호 반도수중펌프 대표가 제1호 후원자로 나서 4천만원 상당의 현물을 기부했다./최권범 기자


최권범 기자         최권범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디지털 뉴스 콘텐츠 이용규칙보기





많이본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