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5월 26일(화요일)
홈 >> 뉴스데스크 > 사회

경선 과정 상대후보 비방한 2명 검찰 송치

  • 입력날짜 : 2020. 05.21. 20:05
4·15총선 경선 과정에서 상대 후보를 비방한 혐의로 더불어민주당 광주 동남갑 윤영덕 당선인의 지인 2명이 검찰에 송치됐다.

광주 남부경찰서는 상대 후보가 신천지와 관련이 있는 것처럼 이메일을 보낸 혐의(공직선거법 위반)로 A(51)씨 등 2명을 기소 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했다고 21일 밝혔다.

A씨 등은 올해 3월 더불어민주당 당내 경선 기간 중 광주 동남갑 경선에 출마한 최영호 후보가 마치 신천지와 관련이 있는 것처럼 이메일을 작성해 취재 기자 등 수십 명에게 발송한 혐의다.

이들은 “신천지 연관 정치인들은 사퇴해야 한다”는 내용의 한 기독교 단체 성명서를 재배포하면서 최 후보의 이름이 적힌 신천지 표창장 사진을 첨부한 것으로 조사됐다.

당시 해당 기독교 단체의 성명서에는 특정 정치인이 거론되지 않았다.

경찰은 상대 후보자를 비방할 목적으로 사진을 첨부한 것으로 보고 기소 의견을 달아 송치했다./김동수 기자


김동수 기자         김동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디지털 뉴스 콘텐츠 이용규칙보기





많이본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