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8월 11일(화요일)
홈 >> 오피니언 > 기고/칼럼

아동학대 범죄 근절해나가자

  • 입력날짜 : 2020. 07.30. 18:10
지난 6월 천안에서 9살 의붓아들이 여행용 가방에 갇혀 사경을 헤매다 사망하는 등 아동학대 범죄는 끊이지 않고 발생하여 우리 모두의 공분을 사고 있다.

아동학대의 대부분은 가정과 어린이집에서 발생한다. 우선, 가정 외에서 발생하는 아동학대 예방법은 학대에 대한 징후를 파악해야 한다.

부모 선생님을 비롯한 어른들이 관심을 가지고 아이의 상태를 살피고 조기에 발견할 수 있다. 아이가 어느 날 평소와 다른 행동을 보이거나 신체적인 이상이 관찰됐을 때 관심을 가지고 적극적으로 대처하는 자세가 필요하다.

특히 가정에서는, 부모들이 가지고 있는 아이에 대한 개념, 훈육과 체벌에 대한 개념을 바로 잡아야 한다. 아이들은 부모들의 소유물이 아닌 사회 구성원, 하나의 독립적인 인격체로 인식하고 존중해주어야 한다.

최근 코로나19로 인해 아동을 포함한 가족이 집에 머무는 시간이 늘어 아동학대 발생 가능성은 더욱 커지고 있다. 그렇기에 우리 모두는 아동학대를 더 이상 가정만의 문제가 아닌, 심각한 사회 문제로 바라보고 적극적으로 위기에 놓인 아이들을 발견하고 보호해야 한다.

또한, 학대받는 아이들과 더불어 부모도 필요한 치료를 받을 수 있도록 상담센터, 보육센터와 같은 사회적 시스템을 체계적으로 구축해야 한다. /이채은·진도경찰서 의신파출소


이채은·진도경찰서 의신파출소


▶ 디지털 뉴스 콘텐츠 이용규칙보기





많이본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