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2월 27일(토요일)
홈 >> 광주전남 > 지역

무안군, 크리스마스트리 점등식 취소

  • 입력날짜 : 2020. 12.07. 19:28
무안군은 7일 “삼향읍 남악중앙공원에 대형 크리스마스트리를 설치하고 이를 기념하는 점등식을 지난 5일 개최할 예정이었으나 코로나19 전국적 확산으로 감염 우려가 높아짐에 따라 전격 취소했다”고 밝혔다.

점등식은 코로나19로 어느 해보다 힘든 한해를 보내며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군민들을 위로하고 트리의 불빛처럼 밝은 희망의 메시지를 전달하며 남악상권 활성화에 기여하고자 마련됐다.

그러나 군은 수도권을 비롯한 전국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폭발적으로 늘어나고 겨울철 대유행이 우려되는 상황 속에서 군민과 방문객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고려해 점등식을 개최하지 않기로 했다.

무안군 관계자는 “점등식은 취소됐지만 남악중앙공원에 크리스마스트리는 예정대로 설치해 내년 1월 31일까지 운영한다”며 “밝은 빛으로 주위를 아름답게 밝히는 트리처럼 군민 모두가 주변의 이웃을 돌아보며 즐거운 연말과 희망찬 새해를 맞이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무안=최옥수 기자


무안=최옥수 기자         무안=최옥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디지털 뉴스 콘텐츠 이용규칙보기





많이본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