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1월 21일(목요일)
홈 >> 뉴스데스크 > 정치

민주 “코로나 영업 제한 보상, 재정 당국과 협의 중”

  • 입력날짜 : 2021. 01.13. 20:12
더불어민주당은 13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영업 제한·집합 금지 업종에 대한 보상 문제를 정부와 협의 중이라고 밝혔다.

홍익표 정책위의장은 이날 국회에서 기자들과 만나 “어제 소상공인연합회에서 해당 내용에 대한 건의가 있었고 당도 그런 방향으로 적극적으로 검토하고 있다”며 “상당 기간 전부터 영업 제한·집합 금지 업종에 대한 재정적 지원을 해야 하는 것 아니냐고 재정 당국과 협의해오고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지원 규모나 기준, 방식 등을 검토한 뒤 발표하겠다고 덧붙였다.

이동주 의원이 발의한 중소벤처기업부 산하에 손실보상위원회를 설치하는 내용의 ‘코로나피해구제법’과 관련해서는 “참고하겠지만 당론이라거나 당의 전체적 입장을 대변하는 것은 아니다”라고 했다.

민주당은 이날 당 정책위와 민주연구원을 중심으로 ‘포스트코로나 불평등 해소 TF’를 구성했다. /연합뉴스


연합뉴스


▶ 디지털 뉴스 콘텐츠 이용규칙보기





많이본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