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3월 3일(수요일)
홈 >> 광주전남 > 지역

무안군 ‘군민 행복 증진’ 일자리 정책 박차
기업·청년·구직자 대상 35개 관련 사업 추진

  • 입력날짜 : 2021. 01.14. 19:58
무안군이 올해 군민 행복 증진을 위한 일자리 정책 추진에 박차를 가한다.

무안군은 14일 “새해 코로나19로 인한 어려움을 극복하고 군민 행복을 증진하기 위해 기업과 청년, 구직자를 대상으로 35개 일자리 사업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군은 청년협의체를 통한 정책 발굴, 청년네트워크 행사, 창업지원금 확대, 면접 의상 대여 등 다방면에 걸친 지원으로 청년들이 안심하고 구직활동을 할 수 있도록 돕고 있다.

또한 최근 2년 동안 청년 창업·창직 지원, 고용 우수기업 근로 복지환경 개선, 사회적경제 기업 육성, 취약계층 공공 일자리 제공 등 각종 정책을 내실있게 추진한 결과, 전남도 일자리 평가 우수 시·군, 전남도 인구 유입 기업 분야 최우수상, 전남도 고용 우수기업 선정 등 수상 실적을 거뒀다.

특히 지난해 창업한 사업장 중 와니엘, 단물가게, 유라이크는 인스타그램 홍보로 총 10억원의 매출을 달성, 창업 지원금 지원 사업 효과를 톡톡히 봤다.

와니엘은 야구용품 및 스크린야구 분석기계를 제작하는 업체로 현재 전국 20개 체인점과 계약해 이 중 6개 체인점이 영업 중이며 청년 4명을 고용하는 등 창업 모범사례로 손꼽히고 있다.

단물가게는 단호박우유, 딸기 수제청 등을 판매하는 카페였으나 코로나19로 인해 주문 배달사업으로 전환 후 월 800만원 수준의 판매 실적을 거두고 있다.

유라이크는 쌀을 이용한 이벤트 케이크, 떡 등을 제조, 배달하는 업체로 주문량이 많아 휴일 없이 성황리에 영업 중이다.

창업 지원 뿐만 아니라, 관내 목포대학교와 한국폴리텍대학교 목포캠퍼스에 4차 산업혁명 융복합 교육장 시설비, 운영비 등을 지원해 대학과 지자체 협력을 강화했으며 1인 미디어창작실을 구축, 70명을 대상으로 유튜버 교육을 실시하는 등 새로운 플랫폼에 적합한 인력 양성에 힘쓰고 있다.

앞으로 군은 중소기업과 소상공인들을 위한 채용 축하금 지원, 고용 우수기업 복지 지원, 사회적경제 기업 판로 지원 등 신규 사업을 중점 실시해 군민들이 체감할 수 있는 정책 추진으로 고용 안정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계획이다.

김산 군수는 “최근 개소한 무안고용복지센터와 연계한 구직활동 지원과 함께 기업과 청년, 구직자를 대상으로 다양한 사업을 추진, 군민들이 일자리 문제로 고민하는 일이 없이 행복하게 일할 수 있는 여건을 조성하겠다”고 말했다.

/무안=최옥수 기자


무안=최옥수 기자         무안=최옥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디지털 뉴스 콘텐츠 이용규칙보기





많이본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