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2월 26일(금요일)
홈 >> 뉴스데스크 > 사회

남구, 교류도시 ‘농특산물 온라인 장터’ 연다
전북 임실 등 자매 우호도시 10곳 참여…5월 오픈 목표

  • 입력날짜 : 2021. 02.23. 20:03
광주 남구가 전국 지방자치단체와 비대면 직거래 온라인 장터 개설을 추진한다.

민간분야 경제 교류를 통해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경제를 활성화하고, 비대면 소비 트렌드를 반영해 지역간 상생발전을 도모하기 위해서다.

23일 남구에 따르면 코로나19 장기화로 상호방문 등 대면교류를 통한 우호증진 방안이 제한적인 상황에서 교류 사업에 대한 주민 체감 온도를 높이기 위해 자매 우호도시 15곳에 농특산물 직거래 온라인 장터 사업을 제안해 10곳으로부터 참여 확정 답변을 받았다.

이에 따라 전국 10곳의 지방자치단체 지역에서 생산하는 농특산물을 직거래로 거래하는 온라인 장터를 오는 5월까지 개설하는 것을 목표로 사업을 추진할 방침이다.

직거래 온라인 장터에 참여하는 지방자치단체는 전북 임실군을 비롯해 부산 강서구, 강원도 춘천시, 경기도 화성시, 경남 고성군, 전남 보성군, 곡성군, 진도군, 영광군, 완도군 등 10곳이다.

교류도시간 농특산물 직거래 온라인 장터가 개설되면 중간 유통 과정이 간소화돼 생산자와 소비자간 다이렉트 거래가 가능해 저렴한 값으로 우수한 상품을 구매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조태훈 기자


조태훈 기자         조태훈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디지털 뉴스 콘텐츠 이용규칙보기





많이본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