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대병원, ‘청렴시민감사관’ 회의 성료

부패방지 시책평가 결과점검 등 논의

김동수 기자
2021년 05월 11일(화) 19:59

전남대학교병원은 최근 병원 행정동 회의실에서 ‘청렴시민감사관’ 회의를 개최했다.

청렴시민감사관은 병원의 주요 사업과 부패 취약 분야에 대한 자문과 제도개선 제안 및 권고 등의 역할을 수행하기 위해 지난해 출범됐다.

병원의 특성과 관련성 있고 사회적 신망과 청렴성이 높은 전문가 3명으로 구성됐다.

이번 회의는 대표시민감사관인 강신중 전 광주가정법원장을 비롯해 정현순(전 광주은행 부행장)·정담(현 정담치과의원 원장) 감사관이 참석한 가운데 지난해의 청렴도 및 부패방지 시책평가 결과 점검과 올해 청렴도 향상방안 및 상반기 정기감사 계획에 대해 논의했다.

청렴시민감사관 회의는 분기별로 개최될 예정이다.

이성길 전남대병원 상임감사는 회의안건 관련 배석요청을 받고 참석한 자리에서 “청렴시민감사관 자문과 제안을 통해 불합리한 제도와 관행을 개선하는데 주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회의에 앞서 감사관들과 인사를 나눈 안영근 전남대병원장은 “병원 발전을 위해 뜻을 같이 해주신 감사관 여러분께 감사드린다. 냉정한 조언을 부탁드린다”며 “시민감사관의 지적을 적극 수용해 보다 투명하고 청렴한 공공의료기관으로 거듭나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김동수 기자
김동수 기자
이 기사는 광주매일신문 홈페이지(kjdaily.com)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URL : http://www.kjdaily.com/1620730744545570032
프린트 시간 : 2022년 06월 29일 22:07: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