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석 선물 ‘완도 전복’ 인기

우체국택배 발송 지난해比 47.7% 증가

완도=윤보현 기자
2021년 09월 29일(수) 21:41

완도군은 29일 “지난 6일부터 17일까지 전복 판매 동향을 분석한 결과, 추석 명절 선물로 완도 전복이 인기를 끈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우체국택배를 이용한 전복 발송 건수는 지난해 추석 기간 대비 47.7% 증가한 21만3천891건으로 파악됐다.

아울러 완도군 농수특산물 중계 쇼핑몰인 ‘완도군이숍’의 판매량도 지난해 추석 기간 대비 24.1% 증가한 것으로 집계됐다.

매년 추석 명절에 없어서 못 파는 대복(6-10미)의 경우 산지 출하 가격이 지난해 추석 기간 대비 8-14% 상승했으며 상대적으로 가격이 저렴한 중대복 크기의 전복이 많이 소비된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한 포털사이트(네이버)에 농수축산물 선물 검색어로 ‘전복’이 이틀간 1위를 차지하기도 했다.

이는 코로나19로 인해 국민 관심사가 건강에 집중되면서 면역력 강화와 원기 회복에 좋은 완도 전복이 추석 선물로 인기를 끌었던 것으로 분석된다.

그동안 군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전복 등 수산물 소비가 둔화됨에 따라 추석맞이 수산물 온라인 할인 이벤트를 실시했으며 시청률이 높은 TV 교양 프로그램과 TV와 라디오 중간 광고 등을 통해 수산물을 집중 홍보했다.

또한 코로나19로 판로가 막힌 해외시장을 뚫기 위해 화상 수출상담회 개최 등 수산물 소비 촉진에 힘쓰고 있다.

/완도=윤보현 기자
완도=윤보현 기자
이 기사는 광주매일신문 홈페이지(kjdaily.com)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URL : http://www.kjdaily.com/1632919317557047008
프린트 시간 : 2022년 01월 20일 16:31: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