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충곤 화순군수 “일상회복 위해 경계심 늦추지 말아 달라”

모임 자제·신속 검사 등 당부

화순=이병철 기자
2021년 11월 24일(수) 09:42
단계적 일상 회복 시행 이후 전국적으로 코로나19 확진자가 급증하고 있는 가운데 구충곤 화순군수가 군민에게 코로나19에 대한 경계심을 늦추지 말아 줄 것을 요청했다.

구충곤 군수는 지난 22일 호소문을 통해 “지난 주말 이틀 동안 광주·전남에서 192명의 확진자가 발생했다”며 “단계적 일상 회복과 지역 경제 회복을 위해 모임·행사를 자제하고 백신 추가 접종에 적극 동참해 주시길 바란다”고 밝혔다.

이달 들어 인근 지자체의 확진자 발생과 함께 화순읍·춘양면 등 지역을 가리지 않고 확진자가 산발적으로 나오고 있기 때문이다.

화순 지역 학생의 확진 사례는 없지만 인근 지자체의 학생 집단 감염 사례를 들어 의심 증상 발현 시 반드시 보건소에 방문해 PCR 검사를 받아줄 것도 당부했다.

구 군수는 “11월 확진자 12명 중 9명이 외부 방문자와 접촉 후 확진되거나 타 지역 거주자”라며 타 지역 방문자와 접촉 자제, 50세 이상 군민의 백신 추가 접종 적극 동참, 경로당·요양병원 등 감염 취약시설의 취식·면회 금지도 요청했다. 이어 “마지막 단계인 일상 회복을 위해 경계심을 늦추지 말고 군민 모두가 끝까지 노력해달라”고 요청했다./화순=이병철 기자
화순=이병철 기자
이 기사는 광주매일신문 홈페이지(kjdaily.com)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URL : http://www.kjdaily.com/1637714532561143008
프린트 시간 : 2022년 12월 09일 01:26: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