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 귀농어귀촌인 나주서 어울림대회
김재정 기자
2021년 11월 30일(화) 21:29

전남 농어업·농어촌의 새 주인공으로 정착한 귀농어귀촌인이 소통과 화합을 도모하는 2021 귀농어귀촌 어울림대회가 30일 나주 중흥골드스파&리조트 연회장에서 귀농어귀촌인연합회 회원 15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열렸다.

이번 행사는 코로나19 차단을 위해 행사 참석자 전원 백신 접종 완료자로 사전 참여 대상을 확정하고 행사 이틀 전 자가진단 설문을 통해 이상 증후를 확인했다.

개막식에는 김영록 지사와 김한종 도의회 의장, 박문옥 도의회 기획행정위원장, 강인규 나주시장, 박서홍 농협중앙회 전남본부장, 이준서 수협중앙회 전남본부장 등이 참석했다.

행사는 전남도 귀농어업인 대상 표창장 수여, 귀농어귀촌업무 평가 우수 시·군 시상, 대회 퍼포먼스 순으로 진행했다.

박경미 광양귀농어귀촌연합회장 등 연합회원 6명이 귀농어귀촌 활성화에 기여한 공으로 지사 표창을 받았고 올해 전남도 주관 귀농어귀촌업무 평가에선 고흥군이 대상을 수상했다. 보성군 최우수상, 구례군·화순군·해남군은 각각 우수상을 차지했다.

김영록 지사는 “포스트 코로나 이후 전남을 찾는 귀농어귀촌 인구가 크게 늘 것으로 기대한다”며 “전남에서 새출발을 시작하면 안정적으로 뿌리내리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김재정 기자
김재정 기자
이 기사는 광주매일신문 홈페이지(kjdaily.com)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URL : http://www.kjdaily.com/1638275369561685002
프린트 시간 : 2022년 05월 23일 13:31: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