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교육청, 학교시설물 긴급복구 방안 마련

전국 시·도교육청 첫 결정…기상이변 등 피해 최소화 기대

임채만 기자
2022년 01월 10일(월) 19:33

광주시교육청이 매년 기상이변 등으로 발생하는 학교시설물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17개 시·도교육청 최초로 학교시설물 긴급복구 방안을 마련했다고 10일 밝혔다.

최근 국지성 폭우 등으로 경사면 유실 등 학교시설물 피해 발생이 증가하고 있다. 하지만 전문 인력과 예산이 부족한 학교에서 신속한 복구를 하기에는 한계가 있고, 추가적인 2차·3차 피해가 발생함으로써 복구비용 증가와 초동 조치 미흡에 따른 학생들의 학습활동에도 악영향을 끼치고 있었다.

광주시교육청은 이런 문제점을 해결하기 위해 재해발생시 긴급으로 복구할 수 있는 시스템을 만들어 전문업체가 최단시간에 긴급복구를 할 수 있는 방안을 마련했다.

학교시설물에 대한 재해발생 시 전문 업체를 즉시 투입할 수 있도록 연초에 입찰을 통해 사전에 계약하고, 피해발생 학교에 신속하게 전문 인력을 투입해 긴급복구 및 안전시설 설치를 할 수 있도록 시스템을 구축함으로써 안전사고 최소화에 만전을 기하도록 했다./임채만 기자
임채만 기자
이 기사는 광주매일신문 홈페이지(kjdaily.com)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URL : http://www.kjdaily.com/1641810782564823033
프린트 시간 : 2022년 07월 03일 02:36: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