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重그룹1%나눔재단, 보양식·여름용품 전달
영암=나동호 기자
2022년 07월 19일(화) 19:42

현대중공업그룹1%나눔재단이 초복을 앞두고 목포와 영암지역 어려운 이웃들이 무더위를 이겨내고 건강한 여름을 보낼 수 있도록 나눔에 앞장섰다.

현대중공업그룹1%나눔재단은 최근 목포시와 영암군을 찾아 3천만원 상당의 ‘여름나기 Cool 꾸러미’를 전달했다.

현대중공업그룹1%나눔재단이 마련한 꾸러미에는 삼계탕과 찹쌀 등 보양식과 라면, 미숫가루, 벌레퇴치제 등 여름나기 용품이 담겼다. 목포시와 영암군은 동·면 행정복지센터의 추천을 받아 선정한 기초생활보장수급자와 한부모가정, 독거노인, 차상위계층 등 300세대에게 이들 꾸러미를 전달할 예정이다.

현대삼호중공업의 한 관계자는 “임직원 급여 1%를 모아 물가 급등과 폭염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어려운 이웃에게 ‘여름나기 물품’을 전달하기로 했다”며 “여름나기 물품으로 어려운 이웃들이 여름 무더위를 건강히 이겨내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현대중공업그룹1%나눔재단은 이날 현대중공업그룹 4개사와 함께 울산동구종합사회복지관을 찾아 ‘보양식 꾸러미 전달식’을 갖고 4천만원 상당의 여름나기 물품을 전달했다. 울산동구종합사회복지관은 이들 물품을 지역 저소득층 500세대에게 모두 전달했다./영암=나동호 기자
영암=나동호 기자
이 기사는 광주매일신문 홈페이지(kjdaily.com)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URL : http://www.kjdaily.com/1658227321579736062
프린트 시간 : 2023년 12월 05일 15:01: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