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병태 나주시장, 혁신도시協 부회장 선출

정례회 개최 대정부 건의 5건 채택

나주=김영수 기자
2022년 08월 02일(화) 20:27

광주·전남 공동혁신도시 관할 지자체인 나주시가 제15기 전국혁신도시협의회 부회장 도시로 결정됐다. 이에 따라 윤병태 시장은 부회장 자격으로 협의회 활동에 임한다.

나주시는 2일 “최근 충북 생거진천 치유의 숲 일원에서 전국혁신도시협의회 정례회가 개최됐다”고 밝혔다.

전국혁신도시협의회는 전국 9개 혁신도시 지역, 11개 시·군·구 자치단체장으로 구성돼 있다. 협의회는 민선 8기 출범 후 첫 정례회를 통해 전북 완주군을 회장 도시로, 나주시와 충북 음성군을 부회장 도시로 선출했다.

이날 정례회에는 윤병태 시장의 당면 현안 업무 일정으로 강영구 부시장이 대리 참석했다.

협의회는 회의를 통해 ▲공공기관 지방이전 시 혁신도시 우선 이전 ▲혁신도시 발전지원센터 지원 의무화 근거 마련 ▲혁신도시 복합혁신센터 운영비 국비 지원 ▲혁신도시 기반시설 유지보수비 국비 지원 ▲산·학·연 클러스터 용지 건축물 허용용도 완화 등 5건의 대정부 건의에 대해 논의하고 공동건의문을 채택했다.

공동건의문에는 대정부 건의사항 5건과 지역균형발전, 혁신도시 활성화를 위한 정부의 적극적인 관심과 지원을 촉구하는 내용이 담겼다.

윤병태 시장은 “전국혁신도시협의회 회원 도시들과 의견을 모아 중앙정부에 전국 혁신도시 지원, 관리를 위한 (가칭)혁신도시관리청 기구 신설에 공동 대응하겠다”고 말했다./나주=김영수 기자
나주=김영수 기자
이 기사는 광주매일신문 홈페이지(kjdaily.com)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URL : http://www.kjdaily.com/1659439657580780008
프린트 시간 : 2022년 12월 04일 05:17: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