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농연 영암연합회-경남 산청연합회 우호교류 행사
영암=나동호 기자
2022년 11월 30일(수) 19:36

한국후계농업경영인 영암군연합회는 30일 “최근 경남 한국후계농업경영인 산청군연합회 회원들을 영암군으로 초청, 영호남 친선 우호 교류 행사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영암군 회원 60여명과 산청군 회원 8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에서 진행됐다. 환영 행사에 이어 진행된 기찬묏길, 하정웅미술관 등 영암군의 주요 문화관광지 탐방과 파프리카 농장 견학 등을 통해 친교의 시간을 가졌다.

우승희 영암군수는 환영사를 통해 “양 단체의 변함없는 우정과 정보교류의 장으로서 선도적인 역할에 감사드린다”며 “변화하는 농업 기술과 지역의 차이를 넘어 농업의 혁신을 통한 미래 견인을 위한 협력의 장을 지속적으로 마련하자”고 말했다.

이번 행사를 추진한 농업경영인들은 “현재의 농업 위기를 극복하고 한 단계 도약하는 새로운 농업 육성에 힘을 모으자”며 의지를 다졌다.

영암군과 산청군은 1999년 영·호남의 화합을 위해 자매결연을 맺고 이후 상호협력과 지역 농업 발전을 위한 교류를 지속 추진하고 있다.

/영암=나동호 기자
영암=나동호 기자
이 기사는 광주매일신문 홈페이지(kjdaily.com)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URL : http://www.kjdaily.com/1669804611589902062
프린트 시간 : 2024년 06월 17일 06:4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