곡성 섬진강 기차마을 ‘한국관광 100선’ 선정

다양한 즐길거리 완비…대한민국 대표 관광지 ‘우뚝’

곡성=이호산 기자
2022년 12월 18일(일) 19:24
폐선된 일부 구간을 활용해 탄생한 기차 테마파크인 곡성 섬진강 기차마을이 문화체육관광부·한국관광공사 선정 ‘한국 관광 100선’에 이름을 올렸다. 사진은 섬진강 기차마을 전경.<곡성군 제공>

곡성군 섬진강 기차마을이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한국 관광 100선’에 선정됐다.

18일 곡성군에 따르면 ‘한국 관광 100선’은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가 국내 관광 활성화를 위해 대표 명소를 선정해 국내외에 홍보하는 사업이다. 2년에 한 번씩 내국인은 물론, 한국을 찾는 외국인이 꼭 가 볼 만한 대표 관광지 100곳을 선정한다.

‘곡성 섬진강 기차마을’은 2013년부터 시작한 한국 관광 100선에 5회나 선정됐다.

곡성 섬진강 기차마을은 등록문화재인 옛 곡성역사와 1998년 전라선 복선화로 폐선된 일부 구간을 활용해 탄생한 기차 테마파크다.

놀이시설 드림랜드, 도깨비를 테마로 꾸민 요술랜드, 증기기관차, 레일바이크 체험 등 복합문화공간으로 즐길거리가 가득하다. 2배나 넓어진 장미정원에는 5월이면 1천4종 수천만송이 장미꽃이 핀다. 장미의 기원에 따른 시대적 배경에 따라 스토리를 입혀 향긋한 볼거리를 더한다.

섬진강기차마을은 예전과 다른 변화를 진행하고 있다. 내년 6월이면 1단계 고도화 사업이 마무리된다. 더위를 식혀 줄 물놀이장을 개장하고 아이들과 귀여운 토끼와 교감할 수 있는 동물농장 리뉴얼도 예정돼 있다.

또한 곡성 섬진강 기차마을은 매월, 매주 행사와 이벤트로 바쁘다. 크리스마스 시즌을 맞이해 크리스마스트리, 리스 만들기 체험 프로그램을 운영 중이다. 또한 지난해에 눈썰매로 대박 난 겨울놀이터도 준비하고 있다.

곡성군 관계자는 “곡성 섬진강 기차마을이 5회나 한국관광 100선에 선정돼 명실상부한 대한민국 대표 관광지로 인정받게 됐다”며 “다채로운 이벤트로 관광객들에게 보답하겠다”고 밝혔다.

/곡성=이호산 기자
곡성=이호산 기자
이 기사는 광주매일신문 홈페이지(kjdaily.com)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URL : http://www.kjdaily.com/1671359043591276008
프린트 시간 : 2024년 03월 03일 14:26: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