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흥군, 스마트 혁신밸리 실증단지 본격 운영

입주기업 10곳 선정…임대료·재료비 등 50% 지원

고흥=최봉환 기자
2023년 07월 02일(일) 20:16

고흥군이 스마트팜 혁신밸리 내 실증단지 입주기업 10곳을 선정, 하반기부터 실증단지를 본격 운영한다.

2일 고흥군에 따르면 혁신밸리 실증단지는 스마트팜 ICT 기자재, 농업용 로봇, 온실관리 솔루션, 에너지 절감 모델 등 다양한 분야의 현장 실증을 통해 신기술과 제품의 품질을 높이고 기업의 경쟁력을 높일 수 있도록 마련된 공간이다.

고흥군은 기업 지원 전문기관인 전남테크노파크(이하 전남TP)에 고흥 실증단지를 위탁 운영하고 있다. 전남TP는 지난달 8일까지 스마트팜 혁신밸리 실증단지 입주기업을 공모했고 신청 기업이 제출한 사업계획의 타당성, 기술성, 사업성 등을 전문 심사위원단이 면밀히 평가해 입주기업 10곳을 최종 선정했다.

앞으로 실증단지 입주기업은 임대료, 수도광열비, 재료비, 실증장비 대여료 등 실증단지 활용 시 소요되는 비용의 50%를 지원받게 된다.

또한 입주 공간에 원하는 관련 기술 및 제품을 실증할 수 있으며, 전남TP를 통해 전문 실증서비스 사업, 기자재 상용화 등에 필요한 지원을 받을 수 있다.

군은 이달 중순 10개 입주기업에 대한 계약 체결을 진행하며, 계약 체결 후 8월 초부터 기업들은 본격적으로 입주해 현장실증을 진행할 예정이다. /고흥=최봉환 기자
고흥=최봉환 기자
이 기사는 광주매일신문 홈페이지(kjdaily.com)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URL : http://www.kjdaily.com/1688296570605642008
프린트 시간 : 2024년 06월 17일 10:06: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