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안군, 폭염 대응 종합대책 본격 추진

내달 30일까지…TF팀 구성

무안=김상호 기자
2023년 08월 06일(일) 19:46
무안군이 9월30일까지를 폭염 대책 기간으로 정하고 ‘폭염 대응 종합대책’을 본격 추진한다. 사진은 온열질환 예방을 위해 무료로 시원한 생수를 배부하는 ‘무더위 옹달샘’ 사업 모습.<무안군 제공>

무안군은 “9월30일까지를 폭염 대책 기간으로 정하고 ‘폭염 대응 종합대책’을 본격 추진한다”고 6일 밝혔다.

군은 2개반(상황관리반, 건강관리지원반) 9명으로 구성된 폭염 대응 TF팀을 구성하고 유관기관과 비상연락체계를 유지하며 종합 상황 관리에 들어갔다.

냉방기기가 구비된 실내 무더위쉼터 366개소와 야외 무더위쉼터 32개소를 운영하며, 야외 무더위쉼터 2개소에서는 온열질환 예방을 위해 무료로 시원한 생수를 배부하는 ‘무더위 옹달샘’ 사업도 추진하고 있다.

도심 열섬 현상을 억제하기 위해 무안읍, 남악, 오룡 시가지 주요 도로 20㎞ 구간에 살수차를 운영하고 인공 냉각 구역 조성을 위해 전통시장과 터미널 및 사거리 횡단보도 등 주요 장소에 얼음을 비치하는 ‘아이스존’ 운영 등 여러 폭염 대책 사업을 통해 군민들의 체감온도를 조금이나마 낮출 방침이다.

김산 군수는 “역대급 폭염으로 농촌·공사장 근로자의 인명 피해 및 축사 가축 폐사 사례 또한 지속 증가하고 있으니 한낮 시간대에는 야외활동을 삼가하고, 폭염 대비 건강수칙을 준수하는 등 개인 안전관리에 철저를 기해줄 것”을 당부했다.

또한 군은 주요 보행자가 많은 사거리 등 시내 곳곳에 스마트그늘막 7개소를 추가 설치해 총 67개의 그늘막을 운영할 예정이다./무안=김상호 기자
무안=김상호 기자
이 기사는 광주매일신문 홈페이지(kjdaily.com)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URL : http://www.kjdaily.com/1691318811608371008
프린트 시간 : 2024년 07월 15일 10:21: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