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산 무안군수, 태풍 ‘카눈’ 대비 순회 점검

“해안가 선박 안전지대 이동 등 주요 시설물 철저” 당부

무안=김상호 기자 @kjdaily.com
2023년 08월 09일(수) 18:22

무안군은 9일 “김산 무안군수가 제6호 태풍 ‘카눈’ 북상소식에 휴가에서 즉시 복귀해 삼향 마동항 점검을 시작으로 9개 읍면 일제 점검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김산 군수는 당초 11일까지 여름휴가가 예정돼 있었으나 태풍 카눈의 대비를 위해 이날 휴가에서 복귀해 삼향 마동항, 청계 복길항, 구로항, 망운 톱머리항을 비롯한 주요 어항 현장을 방문해 어선 인양 상태, 정박어선 안전계류 확인 등 태풍 대비 상황을 점검했다.

현장에서 김 군수는 “태풍 카눈이 느리게 진행돼 생각보다 많은 피해가 우려된다”며 “중형어선은 안전지대로 이동토록 하고 소형어선은 육지로 인양하라”고 지시했다.

지정 해수욕장 3개소와 대형 공사현장 점검을 마친 김 군수는 9개 읍·면사무소를 방문해 태풍 북상에 따른 비상체계를 철저히 구축하고 주민들에 대해 신속한 정보 전달을 통해 피해 예방에 최선을 다해 달라고 당부했다.

더불어 이날 오후 태풍 카눈이 북상하면서 전국으로 비가 확대될 것으로 예상되는 바 각 실단과소장과 읍면장이 현장 점검을 통해 위험 시설물을 사전에 점검하고 전 직원 담당마을 일제 출장을 통해 태풍 북상에 철처히 대비하라고 강조했다. /무안=김상호 기자
무안=김상호 기자 @kjdaily.com
이 기사는 광주매일신문 홈페이지(kjdaily.com)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URL : http://www.kjdaily.com/1691572921608639008
프린트 시간 : 2024년 07월 17일 05:09:5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