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페인 밀레니엄 합창단 영암 공연 성료

앵콜곡 ‘영암아리랑’ 호응

영암=나동호 기자
2023년 08월 27일(일) 19:11

스페인 밀레니엄 합창단이 선사하는 한국 가곡과 민요의 아름다운 선율이 영암의 한 여름밤을 수놓았다.

영암군은 “최근 영암군청소년수련관 대강당서 400명의 관객이 참여한 가운데 진행된 스페인 밀레니엄 합창단 공연이 성황리에 마무리 됐다”고 27일 밝혔다.

스페인 밀레니엄 합창단은 이날 공연에서 ‘라바삐에스 이발사’ 등 스페인 가곡과 ‘청산에 살리라’ 등 한국 민요와 가곡을 선보였다.

한국 전통 가락과 스페인의 감수성이 어우러진 공연에 관객들은 큰 박수와 환호로 화답하며 합창단의 하모니를 만끽했다.

또 이어지는 관객들의 앵콜 요청에 합창단은 ‘영암아리랑’을 부르며 교감했다.

스페인 밀레니엄 합창단은 60년 역사를 가진 스페인 국영방송국(RTVE)의 단체로 단장 겸 상임 지휘자인 임재식 지휘자가 창단했다. 전 세계에 한국 음악을 전파하며 스페인과 한국의 문화 교류에 가교 역할을 하고 있다.

임재식 지휘자는 한국인 교포로 스페인에 우리 민요와 가곡의 아름다움을 알리며 ‘아리랑’이 스페인 초등학교 교과서에 실리는 데 기여했다.

/영암=나동호 기자
영암=나동호 기자
이 기사는 광주매일신문 홈페이지(kjdaily.com)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URL : http://www.kjdaily.com/1693131068609837006
프린트 시간 : 2024년 02월 25일 10:57: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