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 아트디오션 갤러리, ‘가을의 아틀리에’ 3인전

내달 31일까지…김숙·박철환·김명규

여수=김진선 기자
2023년 09월 12일(화) 19:57

여수 디오션호텔은 “로비 아트디오션 갤러리에서 ‘가을의 아틀리에’라는 주제로 다음달 31일까지 3인전을 선보인다”고 12일 밝혔다.

전시는 입체감이 느껴지는 김숙, 박철환, 김명규 작가의 작품을 통해 작가들의 작품세계를 엿볼 수 있다.

맨드라미를 소재로 한 김숙 작가의 작품은 유화물감을 두껍게 바르는 임파스토(Impasto) 기법으로 거칠게 표현해 입체감이 느껴지고 강렬한 색감과 형상이 두드러진다.

국내 달 항아리를 대표하는 작가로 알려진 박철환 작가는 인간의 욕망을 자연에 투영시켜 자신만의 방법으로 시각화했다. 돌가루를 젤에 개서 바르고, 찍고, 베껴내고, 긁는 입체적인 효과와 촉감을 활용, 사실적 묘사한 작품을 볼 수 있다.

점묘법과 드리핑(뿌리는)기법으로 사물을 재구성하는 작업을 하는 김명규 작가의 작품은 신비롭고 몽환적인 분위기를 나타닌다.

김명규 작가는 “영감을 통해 영혼과 육체의 경계선에서 일어나는 마찰 같은 것이 예술품이라는 생각이 든다”며 “새로운 세계를 제시하려면 나의 경험의 것 이상이 필요하다. 육체와 영혼의 연결을 도모하는 다리와 같은 역할을 하는 것이 작업이라 생각한다”고 작업에 대한 자신만의 정의를 설명했다./여수=김진선 기자
여수=김진선 기자
이 기사는 광주매일신문 홈페이지(kjdaily.com)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URL : http://www.kjdaily.com/1694516245611124006
프린트 시간 : 2024년 07월 14일 14:39: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