尹대통령, 영국 국빈 방문차 출국

파리서 부산 엑스포 막판 유치전

김진수 기자
2023년 11월 20일(월) 20:29

윤석열 대통령이 20일 영국 국빈 방문 및 프랑스 방문을 위해 출국했다.

영국 런던에서 20-23일 머무른 뒤 프랑스로 이동, 23-25일 파리에서 부산 엑스포 유치전을 펼친다. 오는 26일 귀국일을 포함해 5박7일의 일정이다.

윤 대통령과 부인 김건희 여사는 이날 성남 서울공항에서 대통령 전용기인 공군 1호기 편으로 순방길에 올랐다.

윤 대통령은 지난 5월 대관식을 치른 찰스 3세 국왕이 초청한 첫 국빈이다. 윤 대통령은 20일(현지시간) 오후 런던에 도착해 동포간담회로 첫 일정을 시작한다. 21일부터는 영국 왕실의 공식 환영식, 버킹엄궁 환영 오찬 및 만찬 등 국빈 일정을 소화한다.

윤 대통령은 이날 영국 의회에서 양국 관계와 성장, 미래 비전 등에 관해 영어로 연설도 할 예정이다.

22일에는 리시 수낵 총리와 다우닝가 10번지 관저에서 정상회담도 이뤄진다.

윤 대통령은 국빈 방문 마지막 날인 23일 프랑스 파리로 이동해 2박3일간 부산 엑스포 유치전에 주력한다.

오는 28일 예정된 엑스포 개최지 투표를 앞두고 각국 BIE 대표를 대상으로 오·만찬을 포함한 각종 행사를 통해 부산의 강점을 홍보하며 지지를 호소할 예정이다./김진수 기자
김진수 기자
이 기사는 광주매일신문 홈페이지(kjdaily.com)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URL : http://www.kjdaily.com/1700479785616210002
프린트 시간 : 2024년 04월 13일 08:44: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