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 남파랑길, 문체부 코리아 둘레길 공모 선정

정보검색대·물품보관소 등 갖춘 쉼터 조성

광양=양홍렬 기자
2024년 01월 07일(일) 19:37

광양시는 7일 “문화체육관광부가 공모한 2024년 코리아둘레길 ‘쉼터 및 연계프로그램 지원’ 공모에 최종 선정됐다”고 밝혔다.

시는 이번 사업으로 국비 포함 1억4천만원을 확보해 남파랑길 광양 48코스 시작점인 다압면 신활력센터 내에 ‘광양쉼터’를 조성하고 관광자원과 연계한 다채로운 걷기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광양쉼터에는 안내데스크를 개설하고 물품보관소, 정보검색대, 홍보물 비치대 등을 설치해 걷기여행자들에게 남파랑길, 광양관광 등에 대한 이해와 편의를 제공한다.

매실, 감, 고로쇠 등을 구매할 수 있는 특산품 판매장을 마련해 광양의 맛을 알리고 지역소득 증대·지역경제 활성화도 꾀한다.

이와 함께 남파랑길의 전라도 관문인 광양 구간을 풍성하고 다채롭게 체험할 수 있는 ‘길동무’ 프로그램을 발굴, 운영할 계획이다.

프로그램에는 광양매화축제와 연계한 남파랑길 걷기, 코스별 테마로드, 광양구간 완보 미션 등 광양의 풍부한 관광자원을 활용한 콘텐츠를 적극 도입할 방침이다.

시는 오는 2월부터 프로그램 기획·홍보를 위한 인력을 양성하고 4월까지는 쉼터 조성을 마무리해 5월부터 본격 운영에 들어간다는 계획이다.

정구영 관광과장은 “코리아둘레길 남파랑길 광양구간은 아름다운 섬진강과 광활한 광양만을 거닐 수 있는 코스로 사계절 걷기여행자들의 행렬이 끊이지 않는다”며 “광양매화축제와 연계한 남파랑길 걷기 등을 적극 추진해 관광자원으로 활용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코리아둘레길은 동·서·남해안과 비무장지대(DMZ) 등 한반도 가장자리를 연결하는 4천544㎞의 최장 걷기 여행길로 남해안(부산-해남)구간인 ‘남파랑길’에 속하는 광양 코스는 다압면에서부터 광양읍까지를 잇는 4개 코스(48-51코스)로 총 54.3㎞에 달한다./광양=양홍렬 기자
광양=양홍렬 기자
이 기사는 광주매일신문 홈페이지(kjdaily.com)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URL : http://www.kjdaily.com/1704623838619506008
프린트 시간 : 2024년 07월 24일 06:42: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