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라좌수영 둑제’ 여수 문화예술 대표 브랜드로 육성

6-10월 이순신광장서 주말 상설공연

여수=김진선 기자
2024년 05월 22일(수) 19:08

여수시가 ‘전라좌수영 둑제’를 문화예술 대표 브랜드로 육성한다.

22일 여수시에 따르면 여수시 대표 공연인 ‘전라좌수영 둑제’는 이순신 장군의 실제 수군 출정식으로, 군중 앞에서 세우는 둑기에 하는 제사를 재현했다.

공연은 6월부터 10월까지, 첫째 주와 셋째 주 토요일 오후 5시부터 2시간 동안 이순신광장에서 진행된다. 단, 혹서기와 우천 등으로 일정은 변경될 수 있다.

1부에서는 시립국악단 창작 ‘전라좌수영 둑제’ 공연이 약 80분간, 2부에서는 공개모집을 통해 선발된 5개 단체의 다양한 마당극 위주의 전통문화예술 공연이 약 40분간 진행된다.

여수시는 이번 상설화를 통해 평소 보기 힘든 전통문화의 고증 재현과 시민과 관광객에게 차별화된 문화예술 공연을 제공한다는 방침이다.

서채훈 문화예술과장은 “이번 공연은 전라좌수영의 본영으로서 역사를 고증한 엄숙한 의식을 재현한 것으로 여수의 상징적 행사가 될 것”이라며 “성공적인 브랜딩으로 ‘전라좌수영 둑제’가 여수의 대표 공연으로 자리매김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여수=김진선 기자
여수=김진선 기자
이 기사는 광주매일신문 홈페이지(kjdaily.com)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URL : http://www.kjdaily.com/1716372522630928008
프린트 시간 : 2024년 07월 20일 22:38: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