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7월 19일(금요일)
홈 >> 광주전남 > 지역

영암군, 가축 전염병 예방 행정력 집중
소·염소 등 우제류 구제역 백신 일제 접종

  • 입력날짜 : 2019. 05.02. 18:47
영암군이 구제역 유입을 방지하기 위해 지역에서 사육하는 우제류 소·염소 1천464농가 5만8천721두에 대해 구제역 일제 예방접종을 이달 중 실시한다.

2일 영암군에 따르면 구제역 예방접종은 매년 4월과 10월 실시해 왔으나 올해는 지난 1월 경기 안성시에서 발생한 구제역으로 긴급 접종(1월 28일-2월 3일)한 상황을 감안해 1차는 5월, 2차는 11월에 진행하는 것으로 시기를 조정했다.

접종백신은 2가(O+A형) 백신으로 소 50두 이상 전업농가는 직접 축협을 통해 구매(보조 100%)해야 하며 50두 미만 소규모 농가는 전액 무상 공급된다. 백신 접종 방법은 50두 이상 전업농가는 자가접종, 50두 미만 소규모 농가는 공수의로 구성된 접종반을 편성해 예방접종을 지원한다.

예방접종 후 4주가 지난 뒤 구제역 백신 항체양성률 형성 여부를 확인하기 위해 모니터링 검사를 통해 검사 결과, 항체양성률이 미만(소 80%, 염소 60%)일 경우 해당 농가에 과태료 부과 및 재접종을 실시하고 항체양성률이 개선될 때까지 1개월 단위로 재검사 하는 등 지속적으로 관리할 방침이다.

특히 구제역 예방을 위해 농가 단위의 철저한 소독, 백신 적기공급 및 신속한 접종이 가장 중요하므로 전담공무원 입회하에 접종여부를 직접 확인하는 등 접종 누락이 발생하지 않도록 철저히 조치할 계획이다. /영암=이봉영 기자


영암=이봉영 기자         영암=이봉영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디지털 뉴스 콘텐츠 이용규칙보기





많이본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