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6월 26일(수요일)
홈 >> 뉴스데스크 > 사회

‘경찰 선처’ 거액 수임료 받은 변호사 구속

  • 입력날짜 : 2019. 06.12. 19:30
경찰에게 선처를 받게 해주겠다며 거액의 수임료를 받고, 수사 정보를 유출한 변호사가 구속됐다.

광주지법 이차웅 영장전담 부장판사는 12일 수사 정보를 유출한 혐의(변호사법 위반) 등으로 A(58) 변호사에 대해 구속영장을 발부했다.

이 부장판사는 “범죄혐의가 소명되고, 증거인멸 염려가 있다”고 영장 발부 사유를 밝혔다.

A 변호사는 광주지방경찰청의 부동산 수사 피의자로 입건된 의뢰인에게 ‘경찰에게 선처받도록 해주겠다’며 수임료 5천500만원을 받고, 1억원을 추가로 요구한 혐의를 받고 있다.

A 변호사는 또 광주청 모 경찰관으로부터 수사 정보를 빼내 의뢰인에게 유출한 혐의도 받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광주경찰청은 보강 수사를 진행해 A 변호사만 구속영장을 재신청했다.

경찰은 A 변호사가 구속됨에 따라 수사 정보를 유출한 광주청 모 부서 B 팀장에 대해서도 추가 수사를 거쳐 영장을 재신청할 방침이다./오승지 기자


오승지 기자         오승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디지털 뉴스 콘텐츠 이용규칙보기





많이본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