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8월 20일(화요일)
홈 >> 뉴스데스크 > 사회

잦은 만취소동 경찰관 직위해제 후 구속

  • 입력날짜 : 2019. 07.18. 19:34
광주와 전남 등에서 잦은 만취 소동을 일으킨 경찰관이 구속됐다.

광주 광산경찰서는 공무집행방해와 업무방해 등 혐의로 광주 북부경찰서 지구대 소속 A(53) 경위를 18일 구속했다.

A경위는 지난달 29일 오후 6시48분께 광주 북구 한 식당에서 만취해 손님에게 욕설하고,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관에게 위력을 행사하는 등의 혐의를 받고 있다.

그는 같은달 16일에는 동구 한 종합병원 응급실에서 행패를 부리는 등 잇단 만취소동으로 물의를 일으켜 직위 해제됐다.

직위 해제 후에도 관공서, PC방, 식당, 술집 등지에서 잇따라 비슷한 말썽을 부렸다. 광주뿐만 아니라 여수와 구례 등 장소를 가리지 않았다.

경찰은 재범 우려가 커 A경위의 구속영장을 신청했고, 법원에서 발부했다.

수사 공정성을 높이고자 사건은 광산서 지능범죄수사팀이 맡고 있다.

경찰 조사에서 A경위는 가정사에 대한 고충을 털어놓은 것으로 전해졌다.

/광산=고훈석 기자


광산=고훈석 기자         광산=고훈석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디지털 뉴스 콘텐츠 이용규칙보기





많이본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