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2월 27일(토요일)
홈 >> 광주전남 > 지역

보성군, 재난관리평가 ‘우수기관’ 3년 연속 선정…행안부장관 표창
특별교부세 5억5천만원 확보

  • 입력날짜 : 2020. 12.20. 18:57
보성군이 행정안전부 재난관리평가에서 3년 연속 우수기관에 선정됐다.

보성군은 20일 “행정안전부 주관으로 실시한 ‘2020년 재난관리평가’에서 우수기관으로 선정돼 행정안전부 장관 기관 표창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3년 연속 재난관리평가에서 우수기관으로 선정된 보성군은 지금까지 특별교부세 총 5억5천만원을 확보했다.

보성군은 올해 평가에서 ▲재난안전분야 재정투자 확대 ▲어린이 노인 장애인 등 취약계층 대상 안전관리 강화 ▲방재시설 유지관리 실적 ▲실제 재난·사고 대응 사례 ▲기후재난 피해 최소화 대책 추진 실적 등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김철우 보성군수는 “올해 코로나19와 각종 재난에 맞서며 군민 안전을 최우선으로 보성군의 재난관리 역량 향상을 위해 노력해온 결과”라며 “코로나19가 종식될 때까지 모든 역량을 집중해 안전한 보성 만들기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한편, 재난관리평가는 2005년부터 시작됐으며 ‘재난 및 안전관리 기본법’에 따라 재난관리 책임기관의 종합적 재난관리 정책 추진 역량을 평가하는 제도다. 전국 325개 기관(중앙부처 28개, 시·군·구 226개, 도 17개, 공공기관 54개)을 대상으로 실시하며 ▲공통 ▲예방 ▲대비 ▲대응 ▲복구 ▲가감점 등 총 6개 분야 34개 지표를 바탕으로 재난관리 추진 실적을 종합 평가한다./보성=임병언 기자


보성=임병언 기자         보성=임병언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디지털 뉴스 콘텐츠 이용규칙보기





많이본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