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4월 23일(금요일)
홈 >> 뉴스데스크 > 사회

삼촌과 조카가 편의점 종업원 납치 시도

  • 입력날짜 : 2021. 03.07. 20:00
새벽에 편의점 여종업원을 흉기로 위협하고 납치하려던 삼촌과 조카가 경찰에 붙잡혔다.

7일 함평경찰서에 따르면 6일 오전 0시25분께 함평군의 한 편의점에서 괴한 2명이 흉기로 여종업원을 위협하고 술을 빼앗은 뒤 현금을 요구했다.

이들은 여종업원이 “돈이 없다”고 하자 신용카드를 요구했으며 “신용불량자”라고 하자 강제로 차에 태워 납치하려 했다.

여종업원은 차 문이 잠시 열린 틈을 타고 도망쳐 경찰에 신고했다.

경찰은 괴한들이 몰고 온 승용차를 전국에 수배하고 인근 광주경찰청에 공조 수사를 요청했다.

광주 광산경찰서는 6일 오전 1시40분께 수배된 승용차가 송정공원 앞에 주차된 것을 발견했으며, 추적 끝에 송정역 인근에서 A(53)씨와 B(40)씨를 붙잡아 함평 경찰에 인계했다./함평=신재현 기자


함평=신재현 기자         함평=신재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디지털 뉴스 콘텐츠 이용규칙보기





많이본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